2019.05.13 (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18.6℃
  • 흐림서울 22.8℃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4.5℃
  • 구름조금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6.0℃
  • 구름많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26.0℃
  • 흐림제주 22.4℃
  • 흐림강화 19.2℃
  • 흐림보은 25.1℃
  • 구름많음금산 25.7℃
  • 흐림강진군 22.2℃
  • 구름조금경주시 25.2℃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국내박람회

핸드메이드의 향연,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DDP에서 16일 개막

 
 
[페어뉴스]=  사회적기업 일상예술창작센터와 서울디자인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 2019’가 5월 16일(목)부터 19일(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터에서 열린다.

 올해 6회를 맞이하는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는 국내·외 핸드메이드 관련 활동을 소개하고 새로운 네트워크를 발굴 및 확산하기 위해 시작되었다. 
 핸드메이드는 생활 속 손쉬운 DIY부터 집짓기까지, 또 개인의 취미영역에서 지역의 사회적 경제 영역까지 새로운 문화 흐름으로 꾸준히 확산되고 있다.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는 이러한 흐름 속에서 핸드메이드와 다양한 사회영역의 창의적인 결합을 만들고, 국내⋅외 창작자들과 시민이 만나는 교류의 장으로 자리 잡고 있다.

 2019년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의 주제는 ‘남과북’이다. 
  핸드메이드를 통한 남쪽과 북쪽의 만남과 소통을 기대하며 남북교류와 평화에 적극적인 활동으로서 핸드메이드를 조망하고자 한다. 
  주제관에서는 북한의 다양한 판화를 볼 수 있는 기획전, 북한의 소반, 궤, 반닫이 등을 엿볼 수 있는 북한 고가구 전시, 영국인 수집가 니콜라스 보너가 수집한 북한 생활용품 패키지 전시 등을 만날 수 있다.



  프로그램은 크게 생활관, 국제관, 주제관, 창작공방존으로 구성된다. 수제 먹거리를 맛볼 수 있는 푸드라운지와 직접 핸드메이드를 체험하고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창작공방도 마련한다.
  
  호주, 대만, 싱가폴, 태국, 라오스 등 16개국 60여 팀의 창작자들이 참가하는 국제관은 다채로운 문화권의 핸드메이드 전통과 가치를 한자리에서 만나는 흔치 않은 기회다. 

  창작공방, 창작놀이터에서는 적정기술 공기청정기 만들기, 양말목을 활용한 직조 제작, 환경 머그컵 업사이클링 워크숍, 가죽 지갑 만들기 등 다양한 시민 체험 프로그램이 열린다.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 입장권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5월 15일(수)까지 구매 시 20% 할인된 가격으로 예매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국제핸드메이드페어 공식 홈페이지(www.seoulhandmadefair.co.kr)를 방문하거나 사무국(T. 02-333-0317)으로 연락하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