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24.1℃
  • 구름조금서울 20.8℃
  • 흐림대전 21.6℃
  • 흐림대구 23.3℃
  • 구름많음울산 24.0℃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3.4℃
  • 흐림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0.5℃
  • 흐림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많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해남군, 간척지에 대규모 영농형태양광 집적화단지 조성

 

[페어뉴스]= 해남군이 간척농지에 대규모 영농형태양광 집적화단지를 조성한다.

 

해남군은 8일 전남도청 서재필실에서 산이2-1공구 태양광집적화단지 조성사업 민관협의회 발족식을 갖고, 산이면 덕호리·마산면 노하리 일원 505ha 면적에 400㎿급 영농형 태양광 집적화단지 조성을 추진하기로 했다.

 

민관협의회는 주민대표와 법인대표 등 민간 16명과 전남도, 해남군의 정부위원 5명, 양측에서 절반씩 추천한 공익위원 8명으로 구성됐다. 공동위원장은 김차진 해남부군수와 이덕주 주민대표가 맡기로 했으며, 집적화단지 지정을 위한 제반 절차를 추진하고, 주민이익공유 방안 등을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산이2-1공구 간척지에 조성되는 영농형태양광 단지에는 향후 민관협의회 회의를 통해 사업시행자 공모기준을 정하고 공개경쟁입찰을 통해 선정된 사업시행자가 약 1조원을 투자해 농작물 경작과 태양광 발전이 동시에 가능한 신재생에너지 집적화단지를 조성하게 된다.

 

특히 생산 전력은 솔라시도 기업도시내 RE100 전용 산업단지로 공급할 예정으로, 데이터센터파크 조성 등 해남군이 역점 추진하고 있는 정부 기회발전특구 지정 노력에도 청신호가 되고 있다.

 

이번 사업은 지역주민들이 주도적으로 특화단지협의회에 사업을 제안해 사업초기부터 민관협의회를 구성하게 되면서 사업추진의 속도가 한층 빨라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간척지에 대규모 영농형 태양광집적화단지를 조성하는 사례는 전국에서 처음으로, 농업과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동반성장은 물론 지역민들과의 이익공유를 통한 상생발전으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영농형 태양광 단지에서는 시설원예와 사료작물 등을 재배할 계획으로, 지역상생방안으로 지역주민 누구나 참여가 가능한 유기농 한우단지를 설립하고, 단지에서 생산한 조사료를 공급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발족식에 참석한 명현관 군수는 "이번 대규모 영농형태양광 단지 조성은 해남군이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기업도시와 화원산단의 기회발전특구 조성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신재생에너지를 통한 미래성장동력의 확보는 물론 산업간, 주민간 상생 발전의 계기가 마련돼 더욱 뜻깊고, 성공을 위해 군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G
M
T
Y
음성 기능은 200자로 제한됨
옵션 : 역사 : 피드백 : 닫기




배너










박람회일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