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0.2℃
  • 구름조금서울 25.9℃
  • 구름조금대전 23.8℃
  • 흐림대구 21.8℃
  • 맑음울산 19.0℃
  • 구름많음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2.4℃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2.2℃
  • 맑음강화 23.9℃
  • 구름조금보은 23.4℃
  • 구름많음금산 23.0℃
  • 구름조금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19.4℃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마포구가 직접 수거합니다…커피박 재활용 함께해요

 

[페어뉴스]= 마포구(구청장 박강수)는 생활폐기물 감량과 자원순환 촉진을 위해 커피박 재활용 사업을 확대 실시하고 있으며, 자원의 선순환을 위해 사업에 참여할 커피전문점을 상시 모집한다고 밝혔다.

 

커피박은 커피콩에서 커피액을 추출하고 남은 부산물로, 사료나 퇴비로 재활용될 수 있음에도 일반쓰레기로 버려져 매립, 소각 처리되는 경우가 많아 폐기물 증가와 탄소 배출 등의 문제를 일으킨다.

 

관세청의 수출입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커피 수입액은 11억 1천만 달러로 집계됐으며, 커피 수입량은 19만 3천 톤으로 5년 전인 2018년보다 22% 많은 수준이다.

 

또한 서울 소재 커피전문점에서 발생하는 커피박은 1일 약 52톤으로 추정되나, 재활용률은 9.2%로 재활용되는 커피박의 양이 발생하는 양에 비해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마포구는 지난해 6월부터 12월까지 전문수거업체를 통해 지역 내 카페 100개소를 대상으로 커피박 수거 시범사업을 실시했으며, 총 68톤의 커피박을 수거해 재활용했다.

 

지역 커피전문점의 긍정적인 호응에 힘입어 마포구는 올해부터 동주민센터와 환경공무관, 환경보안관, 청소 대행업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재활용할 커피박을 수거한다.

 

올해는 1월 15일부터 지역 내 커피전문점 165개소를 대상으로 약 40일간 12톤의 커피박을 모았다. 특히, 작년 시범사업에서 배출량이 많은 일부 커피전문점의 수거 빈도를 높여달라는 요구 사항을 수용해 올해에는 주 2회 수거 방식을 도입했다.

 

구 관계자는 "마포구가 진행하는 커피박 재활용 사업의 성패는 커피전문점의 참여에 달려있다"라며 "더 많은 커피박이 재활용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마포구는 지속적인 홍보 활동을 통해 지역 내 커피전문점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독려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커피전문점은 마포구청 누리집에 게시된 참여신청서의 QR코드를 스캔한 후 모바일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지역에서 발생하는 생활폐기물을 감량하고 배출 비용도 줄일 수 있도록 커피박 재자원화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라며 "마포구는 앞으로도 쓰레기를 감량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깨끗한 마포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G
M
T
Y
음성 기능은 200자로 제한됨
옵션 : 역사 : 피드백 : 닫기




배너










박람회일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