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4.2℃
  • 구름많음강릉 3.1℃
  • 구름많음서울 4.7℃
  • 대전 3.4℃
  • 흐림대구 4.7℃
  • 구름많음울산 6.2℃
  • 흐림광주 5.5℃
  • 구름많음부산 10.3℃
  • 흐림고창 4.5℃
  • 흐림제주 8.5℃
  • 구름많음강화 3.1℃
  • 흐림보은 3.8℃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7.1℃
  • 흐림경주시 6.3℃
  • 흐림거제 6.1℃
기상청 제공

한국수자원공사, 주프랑스 한국대사관과 공동으로 한-불 기후변화 양자포럼 개최

[페어뉴스]= 한국수자원공사(K-water, 사장 윤석대)는 주프랑스 한국대사관(대사 최재철)과 11월 21일 프랑스 파리에서 공동으로 ‘기후변화 대응 수자원 관리를 위한 한국-프랑스 협력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한국과 프랑스의 환경부를 포함해 프랑스 개발청(AFD), 프랑스워터파트너십(FWP), 프랑스 전력공사(EDF) 등 프랑스의 물 관련 정부기관과 기업, UNESCO-IHP 사무국장을 역임했던 기후변화 전문가인 주프랑스 멕시코 대사 블랑카 지메네즈 등 약 100여 명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기후변화로 인해 발생하는 가뭄, 홍수 등 물 재해 대응력 강화를 위한 양국의 물관리 정책과 AI 및 디지털트윈 등 혁신기술을 적용한 수자원관리 사례 등을 공유했으며, 물 문제에 대한 다양한 해결 방안을 모색했다.

또한 이날 포럼에 이어 한국수자원공사 윤석대 사장이 회장을 맡고있는 아시아물위원회(Asia Water Council, AWC)는 프랑스워터파트너십과 향후 물관리 분야에서 공동 프로젝트 발굴 진행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AIWW(아시아국제물주간), WWF(세계물포럼) 등 물 분야 국제협력사업에 양 기관의 적극적 참여와 협력 △협력 프로젝트 발굴 및 개발 시행 △양 기관 산하의 기관, 기업들의 우수한 물관리 기술교류, 역량강화 및 기술지원 등 포괄적인 협력 사항을 담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유럽연합과 G7 국가 중 수자원 인프라 재건에 공을 들이고 있는 프랑스와 실질적인 협력 창구를 마련함으로써 다양한 글로벌 협력프로젝트를 국내 물기업과 함께 참여하며 기업의 해외 시장진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한국수자원공사와 주프랑스 한국대사관은 포럼에 참석한 프랑스와 각국의 유력인사를 대상으로 기후변화 대응 기술 강국으로 국제사회에 기여하기 위한 적극적인 의지를 표명하고, 11월 28일 파리에서 최종 투표가 이뤄지는 2030년 부산 세계박람회와 관련해서도 대한민국의 유치 타당성을 적극 전파하는 등 관심과 지지를 요청할 계획이다.

 [주석]
 UNESCO-International Hydrological Program, 정부 간 수문 프로그램
 프랑스워터파트너십(French Water Partnership, FWP) : 2007년 설립된 프랑스의 물산업 관련 이해관계자 플랫폼, 파리수도청 등 정부기관 및 프랑스전력공사 등 공공기관, 베올리아, 수에즈, 소여 등 글로벌 물기업 등 200여 회원기관이 참여 중
G
M
T
Y
음성 기능은 200자로 제한됨
옵션 : 역사 : 피드백 : 닫기




배너










박람회일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