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흐림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13.8℃
  • 흐림서울 14.5℃
  • 구름많음대전 13.9℃
  • 구름조금대구 12.9℃
  • 맑음울산 13.3℃
  • 구름많음광주 14.8℃
  • 맑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2.5℃
  • 구름조금제주 17.0℃
  • 흐림강화 13.2℃
  • 구름많음보은 9.8℃
  • 구름조금금산 9.5℃
  • 구름많음강진군 14.3℃
  • 구름많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13.5℃
기상청 제공

CSR/공정무역

생명보험재단,전주시 남성 독거노인의 건강한 자립생활 지원 공간 마련

 

[페어뉴스]=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하 생명보험재단)은 22일(수) 전라북도 전주시청에서 김승수전주시장, 생명보험재단 조경연 상임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라북도 전주시와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의 자립생활을 지원하는‘생명숲 100세 힐링센터’ 운영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6월 중 개소할 예정이다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는 여성 독거노인에 비해 자립적인 일상 생활이 어려운 남성독거노인을 위한 공간으로, 저소득 남성 독거노인의 신체적, 정서적, 사회적 건강 증진을 위한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최근 5년 새 전라북도의 독거노인은 23%나 늘어나면서 홀로 지내는 노인이 계속적으로 증가하고있다. 특히 60세 이상의독거노인 중 남성은 28.3%(27,436명)로 적지 않은 비율을 차지하며그들을 위한 대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실제로 남성 독거노인은 여성에 비해 식사나 청소 등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자녀나 이웃과의 소통도 원활치 않아 우울감이 높은 편이다. 한국보건간호학회의 발표에 따르면 남성 독거노인의 자살 위험이 아내와 함께 사는 남성 노인보다 2.3배나 높다는 연구 결과도 있어 이들이 자립생활을 할 수 있는 기반 마련이 시급하다.
 
 한편, 생명보험재단은 2016년부터 서울 성북구, 경기 동두천, 부산광역시 등 8개 지역에 생명숲 100세 힐링센터를 개소해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충북 옥천에 이어 전북 전주에 개소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