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흐림동두천 7.8℃
  • 구름많음강릉 13.9℃
  • 연무서울 7.8℃
  • 대전 12.2℃
  • 연무대구 10.0℃
  • 구름많음울산 15.4℃
  • 박무광주 11.7℃
  • 구름조금부산 15.0℃
  • 구름많음고창 12.9℃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조금강화 9.2℃
  • 흐림보은 4.6℃
  • 흐림금산 9.6℃
  • 구름많음강진군 9.4℃
  • 구름많음경주시 14.2℃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공연/축제

무더운 여름밤을 발레로 시원하게..2019 수원국제발레축제 21일 개막

 

[페어뉴스]= 무더운 한 여름밤을 청량감으로 가득채울 2019 수원국제발레축제가 8월 21일(수)부터 25일(일)까지 수원제1야외음악당과 수원SK아트리움에서 개최되며 모든 공연과 부대행사는 무료이다

 수원시 주최, 발레STP협동조합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발레축제에는 발레의 대중화를 위해 선두 역할을 해 온 국내 최정상 여섯 개의 민간발레단(유니버설발레단, 서울발레시어터, 이원국발레단, SEO(서)발레단, 와이즈발레단, 김옥련발레단)이 주축이 되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한다.

특히 올해는 발레STP협동조합과 자매결연을 맺은 해외발레단(스위스 바젤발레단, 독일 슈타츠 발레단)을 초청, 기존의 수원발레축제를 국제행사로 확장하고 국제적인 발레 공연의 거점으로 만들고자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고 있다.

2019 수원국제발레축제는 발레 공연뿐만 아니라 다채로운 부대행사들로 발레의 이해와 재미를 도울 수 있는 시간도 마련한다. 사전행사로 학생과 일반인 대상으로 발레의 친숙함을 전달하기 위해 발레체험교실과 발레 전공자들을 위한 마스터 클래스를 운영한다. 마스터 클래스는 올리비에 루체아(Olivier Lucea) 모나코 왕립발레학교의 수석교사가 진행할 예정이다.

축제 시작 전에는 발레요정과 함께하는 발레체조 ‘발롱(ballon)’ 체험을 시작으로 발레의 역사를 한 눈에 보는 ‘움직이는 발레조각전’과 국내 유명 발레리나들의 열정을 느낄 수 있는 ‘토슈즈 전시’가 마련된다. 또한 수원제1야외음악당 분수대를 중심으로 아름다운 조명아래 열리는 ‘아트마켓 & 발레체험존’은 발레복, 소품, 액세서리 등 다양한 발레관련 상품을 만나볼 수 있고 발레의상 입어보기와 토슈즈 신어보기 체험을 통해 발레리나, 발레리노가 되어보는 경험도 할 수 있다.
 
김인희 이사장은 “지역민을 위한 지역축제를 국제 행사로 확장하여 발레의 저변확대와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로 만드는데 노력을 하겠다”며 “향후 수원국제발레축제를 국제 교류의 장으로 확장시킬 예정”이라고 각오를 내비쳤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